2021.02.16 (화)

  • 맑음동두천 -1.2℃
  • 구름많음강릉 -1.7℃
  • 맑음서울 -1.5℃
  • 대전 -3.0℃
  • 흐림대구 3.7℃
  • 구름많음울산 6.1℃
  • 흐림광주 2.6℃
  • 맑음부산 6.3℃
  • 흐림고창 1.5℃
  • 제주 8.4℃
  • 맑음강화 -2.1℃
  • 흐림보은 -3.6℃
  • 흐림금산 -2.8℃
  • 흐림강진군 3.9℃
  • 흐림경주시 5.5℃
  • 구름많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미디어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세젤예 배우들의 열공 촬영현장 大공개!

URL복사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꿀잼의 비결은 배우들의 대본사랑! 카메라 밖에서도 대본을 놓지 않는 배우들의 열정!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배우들의 대본 삼매경 현장이 포착됐다.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이하 ‘세젤예’)의 재미를 이끌어가는 배우들이 촬영장에서 대본을 놓지 않으며 열공모드를 불태우는 현장이 포착, 몰입도 높은 찰떡 연기의 비결을 짐작케 하고 있다.

먼저 김해숙은 인자한 표정으로 스태프들과 정겹게 담소를 나누는가 하면, 유선(강미선 역)은 회사의 든든한 선배로 분한 주인영(서경진 역)과 함께 합을 맞추며 세세한 부분까지 놓치지 않는 베테랑 연기자의 면모를 드러냈다.

또한 안방극장의 핑크빛 기운을 불어넣고 있는 김소연(강미리 역)과 홍종현(한태주 역)도 환한 미소와 함께 대본을 보고 있어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은 촬영 중간에도 웃음을 멈추지 않으며 촬영장에 밝은 기운을 불어넣고 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김하경(강미혜 역)은 드라마 속 밝은 모습과는 달리 진지한 표정으로 촬영 준비에 빠져있어 캐릭터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보여준다. 박정수(하미옥 역) 역시 현장에서 대사를 꼼꼼하게 체크하며 완벽한게 몰입한 모습으로 이목을 사로잡는다. 티격태격하는 부부로 리얼한 케미를 자랑하는 유선과 이원재(정진수 역)도 촬영 도중 웃음을 참지 못하고 있어 유쾌한 현장 분위기를 엿볼 수 있다.

이처럼 ‘세젤예’는 배우들의 뜨거운 연기열정으로 완성된 현실감 넘치는 캐릭터들의 이야기로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배우들의 열연과 훈훈한 분위기로 재미를 더해가는 KBS 2TV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